hyung

신정아 문화 일보 사진

신정아 문화 일보 사진. 신 씨는 이 보도로 초상권과 인격권을 심각하게 침해당했다 며 위자료 10억 원과 정정보도를 요구하는 소송 을 냈으며, 1심은 신씨에게 1억5천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 했다. 석간인 이 신문은 9월13일치 1면에 “신정아 누드 사진 발견… 원로 고위층에 ‘性로비’ 가능성 관심”이란 제목의 기사를. 문화일보 ‘신정아 누드’ “사생활·초상권 침해” 사회일반 사회 뉴스 한겨레 from www.hani.co.kr 13일 […]